미국서 조깅하던 흑인 청년 사살한 백인 남성 3명 유죄 평결

미국 조지아주에서 조깅을 하던 25세 흑인 청년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한 백인 남성 3명이 살인 혐의로 유죄 평결을 받았습니다. 현지시간 24일 CNN 등 미 언론에 따르면 지난해 2월 조지아주 브런즈윅에서 25세 흑인 청년 아머드 아버리에 총격을 가해 살해한 혐의로 백인 남성 그레고리 맥마이클과 그의 아들 트래비스, 이웃 윌리엄 브라이언이 유죄평결을 받았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