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북한과 조건 없이 대화 용의…군사 대비도 강화”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은 현지시간 30일 폭스뉴스에 출연해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약속은 여전하다”며 “북한과의 대화를 약속했고 전제 조건 없이 마주 앉을 용의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