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켄터키 주지사 비상사태 선포…”토네이도로 최소 50명 사망”

미국 중서부를 강타한 토네이도로 최소 50여 명이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앤드루 버시어 켄터키 주지사가 10일 밝혔습니다. 버시어 주지사는 CNN 산하의 지역 방송 WLKY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