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미 오스틴 반도체 공장 수개월간 폐수 유출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 있는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에서 수 개월간 산성 폐수가 유출돼 인근 시내에서 물고기가 폐사하는 등 환경 피해가 발생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29일 보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