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음독 그 뒤, ‘영혼결혼식’에 유골 팔릴 뻔했다

[월드리포트] 중국의 온라인 인플루언서, 이른바 왕훙인 뤄샤오마오마오즈입니다. 팔로워 수만 60만 명에 달할 정도로 큰 인기를 누렸습니다. 지난달 15일 그녀는 인터넷 생방송에서 마지막 방송이 될 것이라고 말하며 우울증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