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준 2인자 등 고위 인사들, 내년 금리 인상 가능성 시사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의 고위 인사들이 잇따라 내년 금리인상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8일 블룸버그통신과 마켓워치에 따르면 리처드 클래리다 연준 부의장은 이날 브루킹스연구소 주최로 열린 온라인 행사에서 빠른 경제 회복과 높은 물가상승률의 지속을 근거로 내년 말 전까지 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