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 정부군 · 친러 반군, 돈바스서 선제공격 책임 공방

우크라이나 정부군과 친 러시아 반군이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 상대가 선제공격했다고 주장하면서 공방을 벌였습니다. 러시아 타스통신 등은 17일 돈바스 지역 휴전을 감시하는 '휴전·전선 안정화 문제 감시 및 조정 공동센터'에 파견된 자칭 도네츠크인민공화국 대표들을 인용해 정부군이 먼저 공격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