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차에 160명 욱여넣었다…멕시코 이주민 참사 충격 확산

멕시코 남동부 치아파스주에서 지난 9일 이주민을 태운 트럭이 사고로 쓰러질 당시 안에는 약 160명이 타고 있던 것으로 잠정 집계됐습니다. 현재까지 이 사고로 이주민 최소 55명이 사망하고 104명이 다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