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화장실 벽 뜯자 7억 원 ‘와르르’…이 교회서 무슨 일이

미국 한 교회 화장실을 수리하던 배관공이 벽 안에서 현금과 수표 더미를 발견해 화제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8일 미국 CBS 등 외신들에 따르면 배관공 저스틴 코리 씨는 지난달 10일 화장실 변기가 흔들리는 문제를 처리하고자 텍사스주 휴스턴에 위치한 레이크우드 교회를 찾았습니다.

기사 더보기